고령친화 활성화 사업 – 노인케어 인권상담

+ 노인케어 인권상담 프로그램

지방자치단체에서 조례 제정을 통하여 인권상담 프로그램이나 인권상담센터를 운영하고자
할 때는 상담을 통하여 지원해 드리고 있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전문가 단체인 희망사회연구원의 고령 친화 사회 위원회와 공동으로 추진하는 새로운 사업입니다.

필요성 (Necessity)

+ 앞으로 6년후인 2026년이 되면 우리나라 대한민국은 초고령사회(노인 20%)에 진입합니다.
지금도 노인 돌봄 기관이 증가하는 현실을 들여다 보면 광범위한 ‘인권 사각’의 문제 야기, 생활시설, 이용시설, 병원, 공공장소 등에서
신체, 정신, 성적, 경제적, 방임, 유기 등 노인 학대 발생 요인이 상시 존재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요양병원, 노인장기요양 기관,
노인복지관, 사회복지시설 등에서 보살핌을 위한 양질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이 시급합니다.

노인들은 아프고 불편해서 병원․시설 등에서 지내야 하는 일상생활과 활동이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습니다.
각종 시설이용의 경우 보살핌을 위한 지금의 서비스는 여러 가지 제한적 특성으로 인하여 인권 침해와
학대 발생 가능성이 크고 인권 사각지대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를 예방할 전담인력과 조직,
제도를 만들어 가고자 하는 미래의 새로운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추진사업입니다.

+ 노인 인권케어(보살핌)을 위한 캐어 인력양성과정 등 전문 교육프로그램은 2020년 하반기부터 운영될 예정입니다.

+ 참여와 연구활동 등에 관심이 있으신 분은 E-MAIL : healthfd@naver.com 통해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고령친화 활성화 사업 – 노인케어 인권상담

+ 노인케어 인권상담 프로그램

– 노인케어 인권 상담사 양성과정 소개 및 강좌
– 설명 자료

필요성

+ 앞으로 7년, 2026년이 되면 초고령사회(노인 20%)에 진입
– 노인 돌봄 기관이 증가하는 현실 ⇨ 광범위한 ‘인권 사각’의 문제 야기, 생활시설, 이용시설, 병원, 공공장소 등에서 신체, 정신, 성적, 경제적, 방임, 유기 등 노인 학대 발생 요인이 상시 존재 함
– 따라서, 요양병원, 노인장기요양 시설, 노인복지관, 사회복지시설 등에 전담과 전문인력양성 투입으로 사전점검 체계 마련노인들은 아프고 불편해서 병원․시설 등에서 지내야 하는 일상생활과 활동이 증가하므로 인권 보호장치가 필요하며 노인의 삶은 인생의 덤이 아닌 노인이 자신의 삶을 지원해야함

+ 각 종 시설이용의 경우 제공되는 서비스가 폐쇄적 특성으로 인하여 인권 침해와 학대 발생 가능성이 높음
– 이를 사전예방 할 전담인력과 조직이 전무함

+ 전문인력양성을 통해 보호체계 확립 ⇨ 지역내 새로운 전문 노동력 확보, 신중년 일거리 창출에 기여

+ 헌법에 보장된 인권존엄권과 노인복지법 제2조 기본이념에 따른 ⇨ 지역사회에 기반을 둔 실용적인 노인 인권보호 관리체계 마련이 필요함
– 수강생 모집 안내(문의, 신청, 강의장소(서울, 강원, 경기, 인천, 대구(경북) 부산(경남),광주(전라남북) 제주권)
– 수강신청 방법
– 강의장소 안내강의장소(서울, 강원, 경기, 인천, 대구(경북) 부산(경남),광주(전라남북) 제주권)
– 취약계층 무료 수강생 안내(가구소득 월 250만원이하 저소득 층에 해당하는 경우)들어갈 내용을 정리해주세요. 또는 참고 할 사이트 주소나 별첨 파일명을 기재해 주시면 작업해드립니다.
( 타 사이트에서 자료를 가져왔을때 문제가 안되는지 확인 바랍니다.)

전체 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
지방자치단체 조례 제정을 위한 자료입니다.
두루살기 | 2020.03.25 | 추천 3 | 조회 28
두루살기 2020.03.25 3 28